동국대학교경주병원 장례식장
Home > 장례정보 > 장례상식
부모상
문 : 대고를 당하시여 얼마나 망극하시옵니까? *대고 (大故)- 어버이가 돌아가신 불행한 일
답 : 망극하기 한이 없습니다.
문 : 갑자기 상사를 당하시니 얼마나 망극하시옵니까?
답 : 약시중(시탕) 한번 못 드려 더욱 망극합니다. *시탕- 어버이의 병환에 약시중을 드는 일.
문 : 병환이 위중하시더니 상사까지 당하시니 얼마나 망극하십니까?
답 : 망극하기 이를 데 없습니다.
문 : 친환(親患)으로 그처럼 고민하시더니 상사까지 당하시어 얼마나 망극하십니까?
답 : 약시중(시탕) 한번 못 드려 더욱 망극합니다. *시탕- 어버이의 병환에 약시중을 드는 일.
문 : 춘추(春秋)는 높으시어도 항상 강녕(康寧)하시더니 졸연상사(卒然喪事)를 당하시니 얼마나 망극하오리까?
답 : 불편하시다고 하셨으나 식사도 여전하시고 출입도 여전하시더니 어느 날 ○○에는 '내가 아마 죽을 것 같으니 다른 데
     가지 말고 이방에서 자라'고 하시여 조금도 다를 바 없이 주무시더니 ○시쯤 되어서 식구들을 깨우라고 하시더니 자
     세한 유언을 하시고 ○시에 별세하시어 약시중 한번 못하여 드린 것이 더욱 망극하오이다.
문 : 객지에서만 계시다가 뜻밖에 상사를 당하시니 더욱 망극하시겠습니다.
답 : 약시중(시탕) 한번 못 드려 더욱 망극합니다. *시탕- 어버이의 병환에 약시중을 드는 일.
자녀상
문 : 참척을 보시니 얼마나 비감하십니까?* 참척 - 자손이 부모나 조부모에 앞서 죽음, 또는 그 일 / 비감 - 슬픈 느낌
답 : 약시중(시탕) 한번 못 드려 더욱 망극합니다. *시탕- 어버이의 병환에 약시중을 드는 일.
대소상
문 : 대상 혹은 소상을 당 하시여 얼마나 망극하옵니까? ?* 소상- 죽은 지 한 돌 만에 지내는 제사 / 대상- 죽은 지 두 돌 만
     에 지내는 제사
답 : 망극할 따름입니다
형제상
문 : 얼마나 마음 아프시겠습니까?
답 : 잊자 해도 자꾸 머리에 떠오르는군요.
문 : 중씨 (혹은 계씨) 상을 당하시니 오죽이나 비감하십니까?
* 중씨- 남의 ‘둘째 형’을 높이어 이르는 말 / 계씨- ‘남의 아우’를 높이어 일컫는 말
* 득죄- 잘못을 저질러 죄를 얻음
답 : 부모 전에 득죄 한 것이 죄송합니다.
문 : 백씨상(伯氏喪)을 당하니 오죽이나 비참하시겠습니까? ?
답 : 평소의 생각에 수한(壽限)이 그렇게 짧으실 줄 몰라 의외입니다.
문 : 중씨상(仲氏喪)을 당하시니 오죽이나 비감하오리까?
답 : 부모 앞에 득죄한 것이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문 : 계씨상(季氏喪)을 당하니 할반지통(割半之痛)이 오죽하오리까? ?
답 : 저의 수한이겠지만 비감하기 한이 없습니다.
처상(妻喪)
상후(喪後)인사 여쭐 말씀이 없습니다.
얼마나 섭섭하십니까?
고분지통을 당하여 얼마나 애통하십니까?
상봉하솔에 앞이 캄캄합니다.
신세한탄이 간절합니다.
부상(夫喪)
상사(喪事)말씀 무슨 말로 여쭈오리까?
천붕지통(天崩之痛)이 오죽 하오리까?
꿈인가 합니다.
저의 박복으로 장부(丈夫)의 요사(夭死)한 것이 유감입니다.
조부모 백숙부모상
문 :복제(腹制)말씀 뭐라 여쭈오리까?
답 : 여쭐 말씀이 없습니다
머리를 약간 높게 하여 바친 후 깨끗한 햇솜으로 코와 귀를 막는다.
그리고 희고 깨끗한 홑이불로 머리에서 발끝까지 덮은 다음 병풍이나 장막으로 가린다.
기타
삼가 조의를 표하오며 故人의 유덕이 후세에 이어져 빛나기를 빕니다.
뜻밖의 비보에 슬픈 마음 금할 길 없습니다. 머리 숙여 故人의 명복을 빕니다.
평소 고인의 은덕을 되새기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큰 슬픔을 위로하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친 / 모친의 별세를 애도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득이한 사정으로 문상하지 못하여 죄송하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삼가 조의를 표하오며 주님의 위로와 소망이 함께 하기를 기원합니다.
삼가 조의를 표하오며 서방정토 극락세계에 왕생하시기를 빕니다.
애도관련 용어
謹弔(근조), 追慕(추모), 追悼(추도), 哀悼(애도), 弔意(조의), 尉靈(위령)?
  • QUICK MENU